팍스넷, 내달부터 국내서 암호화폐 연동 유니온페이카드 발급

입력 2019-07-05 14:11수정 2019-07-05 18:20

제보하기

블록체인 전문기업 팍스넷이 내달 국내에서 암호화폐 연동형유니온페이 카드 발급을 개시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유니온페이 카드는 크립테리움(Crypterium)의 결제시스템에 팍스넷의 이종코인 간 거래 블록체인 기술이 탑재됐다. 팍스넷은 최근 박평원 대표이사는 크립테리움을 통해 발급된 암호화폐 연동형 유니온페이 카드 샘플링을 최초 수령했으며, 현재 합작법인을 통해크립테리움 어플리케이션(앱: App)의 한국어판 테스트가 진행 중인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팍스넷은 최근 100% 자회사 비트팍스를 통해 영국 크립테리움과블록체인 결제플랫폼 개발을 목적으로 국내 합작법인 설립절차를 완료하고 아시아지역 판권을 확보했다.

크립테리움 유니온페이 카드는 ATM기기 현금인출 기능은 물론, 국내에서 면세점 및 편의점 등 20만여 점포를 비롯해 전 세계 유니온페이 전용 단말기 설치 및 QR코드 결제와 같은 간편 결제 시스템을 갖춘 모든 상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팍스넷의 기술이 탑재된 크립테리움앱을 이용한 송금 및 코인 구매 서비스도 제공된다. iOS및 안드로이드 모바일 운영체제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암호 화폐를 전화번호만으로도 전 세계 누구에게나 소액 송금이 가능해진다. 수신인은 송금받은 암호화폐를 세계 10대 거래소의 평균 교환 가격으로 법정화폐로 교환할 수 있다.

박평원 팍스넷 대표이사는 “이번 오사카 G20 정상회의에서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제안한 암호화폐 규제법이 수용되어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산업은 크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며“이른 시일 내 비자 및 마스터카드 발행을 통해 한국 및 아시아 주요국가를 대상으로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용한 핀테크 사업을 확장해 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니언페이는 2002년도 설립된 중국의 국영 신용카드회사로 중국 카드시장에서 약 99% 시장을 점유하고 있는 사실상 독점기업이다. 국내에서는 비씨, 하나, 신한, 롯데, KB, NH등과 제휴해 다양한 형태의 유니온페이 카드가 발행되고 있지만 암호화폐 결제,송금 및 현금 인출 기능은크립테리움 제휴 카드가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평택시 블로그,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대구→포승면 도곡리 자택 거주 20대 여성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채권마감] 코로나19 확진자증가에 금통위 앞두고 랠리, 10년물 1.3%대 진입
  • 2
    증선위, 회계처리 위반 포스코건설에 9000만 원 과태료
  • 3
    이에스브이, 95% 감자 결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