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호반그룹, ‘스플라스 리솜’ 그랜드오픈 기념식 3일 개최
입력 2019-07-03 16:41
‘스플라스 리솜’ 플렉스타워(스파동) 리뉴얼 개관

▲리뉴얼된 스플라스 리솜 전경 사진 (사진=호반그룹)

호반그룹의 호반호텔&리조트는 3일 ‘스플라스 리솜’(구 리솜 스파캐슬) 플렉스타워(스파동)에서 그랜드오픈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황선봉 예산군수, 이승구 예산군의회 의장,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최승남 호반호텔&리조트 사장 등 지역 인사, 호반그룹 관계자, 리조트 회원들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축사에서 “충청남도를 대표하는 ‘스플라스 리솜’ 오픈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예산뿐 아니라 충청남도의 관광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한다”며 “충남도 발전을 위한 호반그룹의 적극적인 투자에 감사드리며 예산군과 함께 충청남도 또한 애정과 관심을 가지고 관광사업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승남 호반호텔&리조트 사장은 인사말에서 “4개월의 기간에 이룬 놀라운 변화는 호반그룹의 임직원들의 노력, 예산군을 비롯한 지자체의 도움, 회원님들의 성원으로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지역민 고용 창출과 지역 관광사업 발전에 일조하며 국내 최고의 명품 리조트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오픈한 스플라스 리솜의 플렉스타워(스파동)는 외관, 로비, 객실 인테리어까지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부티크호텔의 느낌을 냈다. 지난달 29일에는 스플라스 워터파크가 어린이와 청소년들을 위한 물놀이 시설을 추가해 개장했다. 노후된 타일 교체, 전체 도색 등을 통해 기존 시설들을 흰색과 파란색 중심의 밝은 분위기로 단장했다.

한편 지난해 호반건설에 인수된 호반호텔&리조트(구 리솜리조트)는 전 사업장의 대대적인 리뉴얼, 제천 리솜 포레스트 호텔동 착공 등 시설 및 서비스를 개편하고 있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이번 스플라스 리솜 오픈을 계기로 색다른 관광, 문화 콘텐츠도 꾸준히 개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