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NDF 1154.1/1154.4, 1.0원 하락..인하기대+이란 제재

입력 2019-06-25 07:56

제보하기

역외환율은 5거래일연속 하락했다. 미국 연준(Fed) 금리인하 기대감에다 이란 추가 제재가 가세하면서 달러화가 약세를 보였기 때문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란에 새로운 제재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24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54.1/1154.4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1.25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56.5원) 대비 1.0원 떨어진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07.36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396달러를, 달러·위안은 6.8766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토트넘 손흥민, 아스톤빌라전에서 5경기 연속골…전반 종료 1-2
  • 2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 3
    단독 국세청, 전관예우 논란 ‘세무법인’ 정조준…동종업계 ‘초긴장’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코로나19’에도 증시는 딴 세상...“근거없는 낙관론 경계” 지적
  • 2
    이재갑 장관 "40대 고용대책, 제조업 활성화·노동 적응력 방점…3월 발표"
  • 3
    미·중 다시 삐걱?…뮌헨 안보회의서 “세계 질서 위협” vs “거짓말” 신경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