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1번가 "한여름에 겨울 제품 싸게 사자...'역시즌 세일' 최대 75% 할인"
입력 2019-06-24 09:56

(사진제공=11번가)

한여름에 겨울 세일이 시작된다.

11번가가 24일부터 30일까지 ‘섬머 포 윈터(Summer for Winter)’ 기획전을 열고 인기 겨울 아우터를 최대 75% 할인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남성∙여성복 브랜드 20개, 유아동 브랜드 12개 총 32개 브랜드가 참여해 총 900여 개 상품을 대거 선보이는 이번 기획전에서는 롱패딩, 코트, 점퍼 등 한겨울 인기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24일부터 26일까지는 빈폴키즈, 닥스&헤지스 키즈, 마인드브릿지, 캘빈클라인, 플라스틱 아일랜드, LAP, 쉬즈미스, SOUP, 파크랜드, 이스트쿤스트 등이, 27일부터 30일까지는 팬콧키즈, 크록스키즈, 폴햄키즈, 에고이스트, 폴햄, 탑텐, 디폴트, 신원, KARRA 등이 참여한다.

주요 상품으로 40만 원대 닥스키즈 다운점퍼는 11만 원대에, 39만 원대 빈폴키즈 다운점퍼는 21만 원대, 캘빈클라인 패딩은 10만 원대, 에고이스트 겨울 패딩은 9만 원대, 이스트쿤스트 트렌치코트와 쉬즈미스 구스다운 점퍼 각각 5만 원대, LAP 겨울 아우터는 3만 원대, 마인드브릿지 경량패딩은 2만 원대다.

한여름 역시즌 행사는 고객들이 겨울 제품을 미리 싸게 구매할 수 있어 매년 꾸준히 인기가 높다. 단순히 재고 처리 개념의 행사에서 벗어나 일부 브랜드의 경우 다가올 트렌드를 예상하고 고객들의 반응을 미리 살피기 위해 신상품 출시를 앞당겨 선보이는 경우도 있다.

대표적으로 이번 행사에서 ‘탑텐’의 2019년 F/W 프리오더 상품인 ‘리얼구스 경량패딩’, ‘폴라리스 롱패딩’을 한 시즌 앞당겨 미리 선보인다.

11번가 임현동 패션 담당은 “인기 브랜드가 대거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고객들이 올 겨울 상품을 미리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