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쌍방울, 시진핑-김정은 경협 논의… 중국법인 북한 내 위탁가공 사업허가 경험 부각

입력 2019-06-20 10:05

쌍방울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북한 국빈방문 소식에 오름세다.

20일 오전 10시 4분 현재 쌍방울은 전일보다 1.90% 오른 1075원에 거래 중이다.

중국은 시진핑 주석의 이번 방북에 대해 북·중 수교 70주년을 기념한 북·중 관계 강화와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에 새로운 기회를 만들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쌍방울은 2013년 중국 지린성에 있는 생산 법인인 ‘쌍방울 길림트라이방직유한공사’을 통해 2년간 북한 내 위탁가공 사업 허가를 받았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제이브이엠, 약제 자동 포장장치 관련 특허권 취득
  • 2
    DMS, 120억 규모 비올 주식 취득
  • 3
    단독 미래에셋대우 새 감사인은 ‘삼일’…메리츠는 재지정 요청 검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