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수자원공사, 여름철 녹조 대응 전담반 구성
입력 2019-06-19 18:18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왼쪽 8번째)가 17일 대전 본사에서 열린 ‘전사 수질·녹조 전담반’ 킥오프 회의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자원공사는 수질 이상과 녹조 발생 등 여름철 물관리 문제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관련 부서가 모두 참여하는 전담반을 만들었다.

수자원공사는 ‘전사 수질·녹조대응 전담반’을 구성해 17일 대전 본사에서 킥오프 회의를 열었다. ‘전사 수질·녹조대응 전담반’은 본사를 중심으로 한강, 금영섬(금강, 영산강, 섬진강), 낙동강 권역과 전국의 현장 사업장 및 외부전문가로 구성되며 환경부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전담반은 수질 및 녹조 모니터링, 수도운영, 연구지원 분과를 운영해 취수원부터 정수장까지 수질 정보를 공유하고, 상황 발생 시 관계기관과 신속한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물관리 이슈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예방 체계를 마련해 국민에게 깨끗하고 건강한 물을 차질 없이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