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조현, 계속되는 노출 지적…“미움받아 상심할 필요 없어” 굳은 의지

입력 2019-06-18 19:11

제보하기

(출처=OGN SNS )

그룹 ‘베리굿’의 조현이 자신을 향한 비난에 대해 심경을 전했다.

17일 조현은 자신의 인스타 스토리를 통해 “나는 누군가에겐 보고 싶은 사람, 누군가에겐 없어져야 할 사람, 누군가에겐 닮아가고 싶은 사람”이라며 운을 뗐다.

앞서 조현은 17일 열린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에서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아리 캐릭터를 코스프레했다. 하지만 생각보다 선정적인 의상에 네티즌으로부터 질타를 받았다.

이에 소속사는 “주최 측이 준비한 의상”이라고 선을 그었지만, 노출이 과하다는 지적은 계속됐다. 다음날인 지금까지도 실시간 검색어 오르내리고 있다.

이에 조현은 “아무리 착한 사람이라도 누군가에겐 나쁜 사람이 된다. 그러니 미움받는다고 너무 상심할 필요가 없다”며 “모든 사람에게 사랑받길 원한다는 생각을 버려야 한다”라고 스스로 마음을 다잡았다.

그러면서 “잊지 말았으면 한다. 당신도 누군가에겐 사랑받을 존재임을 알고 살아갔으면 한다”라며 “당신도 누군가에겐 꿈이자 목표라는 사실을 잊지 말자”라고 덧붙였다.

한편 조현은 이번 논란을 두고 “저 역시도 사람인지라 비난과 응원에 감정도, 생각도 휘둘리는 대한민국 평범한 여자”라며 “여러 가지 복잡한 감정들이 섞여 버티기 힘들어도 스스로 응원하며 이겨내고 있다”고 심경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안소희, 와인 앞에서 찰칵 '청순+로맨틱 분위기'
  • 2
    토트넘 손흥민, 아스톤빌라전에서 5경기 연속골…전반 종료 1-2
  • 3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사회 최신 뉴스

  • 1
    관악구 “코로나19로 휴관한 공공시설…가능한 신속 운영 재개”
  • 2
    [오늘의 무비타임] 2월 17~18일 채널CGV·OCN·수퍼액션·씨네프·스크린…스파이·미이라·부라더·글로리데이·빅게임·신라의 달밤·한번 더 해피엔딩·12솔져스·천일의 스캔들 등
  • 3
    전북 진안 구봉산 사고…60대 남성 심정지 증상 보이다 사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