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호타이어, 청소년 직업체험ㆍ진로 탐색 돕는다
입력 2019-06-13 09:47

(사진제공=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가 청소년의 직업 및 진로체험 교육을 후원한다.

금호타이어는 한국메세나협회, 아츠 커뮤니케이션21과 함께 중학생을 대상으로 직업 체험과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금호타이어는 지난 3월부터 서울 성북구 개운중학교에서 무용 및 시각예술 교육으로 구성된 진로체험 교육 '예술로 하이킥' 프로그램을 시행해오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16년 교육부가 전국 중학교에 도입한 자유학기제 시행에 맞춰 기획됐고, 한 학기당 두 기수 씩 총 8주에 걸친 학생 참여형 수업으로 이뤄진다.

프로그램은 '예술가는 어떤 사람일까'라는 질문에서부터 출발해 인문학적 상상력을 토대로 스스로 묻고 답하며 창의적인 자신을 발견하는 과정을 경험하도록 돕는다.

학생들은 교육으로 무용, 영화, 미디어 예술의 다양한 표현기법을 학습하고 안무가, 연출가, 영상감독 등 예술적 재능을 표현하는 직업군을 체험하며 직업 이해도를 높이는 기회를 얻게 된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청소년에게 직업체험 기회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직업군에 관한 정보를 줄 수 있는 교육 기부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라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