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신제품 생산주문 축소…폭스콘 생산라인 일부 중단

입력 2019-06-03 21:35

제보하기

▲중국 상하이 난징둥루에 있는 화웨이 매장.(연합뉴스)

화웨이와 애플 등의 스마트폰을 위탁 생산하는 대만 폭스콘이 화웨이 생산라인 일부 가동을 중단했다.

3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보도에 따르면, 폭스콘이 최근 화웨이의 신규 제품 생산 주문 축소로 여러 생산라인의 가동을 중단한 것으로 전했다.

한 소식통은 "스마트폰 제조업체들은 생산 일정과 생산량 조정과 관련해 유연성을 지니고 있어 생산가동 중단이 일시적인지, 아니면 장기적인지 여부는 아직 분명하지 않다"고 전했다.

게다가 미국 정부의 제재로 퀄컴, 인텔, 마이크로소프트 등이 연달아 화웨이에 부품이나 서비스 공급을 중단할 것으로 전해지면서 화웨이 매출에 상당한 타격이 불가피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실제 화웨이의 스마트폰 '아너'(HONOR) 브랜드 사장인 자오밍은 최근 한 포럼에서 내년 말까지 삼성전자를 넘어서겠다는 목표를 달성할지에 대해 "상황이 변한만큼 확신은 시기상조"라고 답했다.

다만, 지금까지는 성적이 좋다. 시장정보업체 가트너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스마트폰 세계시장에서 화웨이는 15.7%의 점유율을 기록해 같은 기간 10.5%보다 크게 올랐다. 삼성과 애플은 각각 19.2%, 11.9%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용석 '가세연', 도 넘은 폭로에 대중들 '싸늘한 시선'…장지연부터 이병헌까지
  • 2
    '10억 아파트' 수두룩… 날개 단 수원 집값
  • 3
    남희석, 故 남보원 별세 애도…"선생님은 진짜 코미디언"

기업 최신 뉴스

  • 1
    [BioS]한미약품, 신약개발에 AI 도입..스탠다임과 협업
  • 2
    한미약품, AI 활용 신약 후보물질 도출 본격화…스탠다임과 맞손
  • 3
    신격호 명예회장 영결식이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이유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