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대표 냉동식품 맛보세요” 홈플러스, ‘아이스랜드’ 상품 14종 단독 판매

입력 2019-05-24 09:01

제보하기

(홈플러스 제공)

홈플러스는 영국에서도 ‘냉동식품 천국’이라 불리는 아이스랜드사의 상품 14종을 단독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1970년 설립된 아이스랜드(Iceland)사는 전 세계 900여 개의 점포를 가진 영국의 대표적인 냉동식품 전문 유통 기업이다. 판매 중인 4000여 개 상품 중 3000여 개 이상을 자체상표(PB) 상품으로 운영 중이며, 약 20년 간 전 세계 2000개 이상의 업체에 수출한 경험을 갖고 있다. 영국 내에서는 저렴한 가격 정책으로 인해 가장 대중적인 냉동식품 마트로 여겨지고 있다.

아이스랜드 냉동식품은 인공 첨가물이나 방부제를 사용하지 않고 수확 직후 급속 냉동시키기 때문에 해동 후에도 싱싱한 상태를 유지하며 풍부한 영양소가 포함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홈플러스가 이번에 선보이는 상품은 크게 ‘냉동 감자’, ‘냉동 채소’로 나뉜다. 먼저, 냉동 감자는 아이들 간식은 물론 가정에서 간단하게 술자리를 즐기는 이른바 ‘홈술족’의 안주거리로 적합하다. 대표 상품으로는 △해쉬브라운(800g, 4990원) △지감자(1kg, 4990원) △감자와플(680g, 4990원) △씬앤크리스피감자(1.25kg, 4990원) 등이 있다.

냉동 채소는 오랜 기간 보관하며 각종 요리에 풍부한 맛은 물론 다양한 색감을 더할 수 있는 식재료로 활용할 수 있다. 대표 상품은 △버섯믹스(500g, 4990원) △믹스베지터블(900g, 2990원) △완두콩(800g, 2990원) △자른양파(650g, 2990원) 등이 있다.

해당 상품들은 강서점, 목동점, 동대문점 등 전국 17개 매장에서 판매된다.

한주호 홈플러스 글로벌소싱(GS)팀 바이어는 “저렴한 가격과 좋은 품질로 영국에서 인기가 높은 아이스랜드 상품을 고객 여러분께 소개해드리고자 해당 상품들을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냉동 감자, 채소를 시작으로 앞으로 피크닉, 크리스마스 등 시즈널 상품을 비롯해 다양한 아이스랜드 냉동식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기업 최신 뉴스

  • 1
    [스페셜리포트] 전문가들이 진단하는 정부의 스타트업 지원책
  • 2
    [스페셜리포트] ‘제2벤처붐’ 정책, 마중물 or 버블 기폭제
  • 3
    [스페셜리포트] 코로나19에 벤처 투자 '빙하기' 우려 커진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