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中 온라인게임 판권 보호 포럼 공식 참가

입력 2019-05-20 13:23

제보하기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위메이드)

위메이드는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2019 중국 온라인게임 판권 보호 및 발전 포럼’에 공식 참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중국 정부 국가급 산하기관인 중국전자상회에서 주최한 것으로 공무원과 법률 전문가, 국가 산하 기관의 협회 및 게임업계 인사가 함께했다. 포럼에서는 △지식재산권 권리 및 단속 방안 △지식재산권 활용 전략 △지식재산권 역량 강화 △지식재산권 협력 개발 등을 주제로 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지식재산권 전문가 및 전자상업협회, 중국산업발전촉진회 등에서 ‘미르의 전설’을 비롯한 주요 게임의 침해 현상에 대한 열띤 강연을 펼쳤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이 자리에서 “‘미르의 전설’은 중국 내에서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고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IP이며, 게임뿐만 아니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문화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위메이드는 중국 법률과 국제 판권업계 규정을 준수하는 원칙 하에 적극적으로 권리보호를 할 것“이라며 ”합법적 수권(권한위임)을 통해 중국 게임업계 종사자들의 창조적인 창업을 돕고, 중국 이용자들의 권리보호에도 앞장설 방침”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기업 최신 뉴스

  • 1
    [스페셜리포트] 전문가들이 진단하는 정부의 스타트업 지원책
  • 2
    [스페셜리포트] ‘제2벤처붐’ 정책, 마중물 or 버블 기폭제
  • 3
    [스페셜리포트] 코로나19에 벤처 투자 '빙하기' 우려 커진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