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심상정, 돌직구 화법에 고개 숙인 남자 배우 “나이가 몇인데”
입력 2019-05-20 00:11

(출처=SBS '미우새')

심상정 정의당 의원의 시원시원한 발언이 화제다.

심상정 의원은 19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보좌관 체험 중인 임원희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심상정 의원은 눈도 잘 마주치지 못하고 고개를 앞으로 연신 숙이는 임원희의태도를 줄곧 지켜본 듯 했다.

심상정 의원은 점심시간에 임원희를 향해 수줍음이 원래 많냐는 질문을 던졌다. 낯가림이 많다는 그의 대답에 심 의원은 “나이가 몇 인데”라며 돌직구를 날렸다. 보좌관 연기를 준비 중인 임원희에게 그는 낯가림이 있어선 안 된다고 조언했다.

심 의원은 이날 임원희에게 “서명을 다 받았나” “그럼 갑시다” 등 돌직구 화법을 보여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