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신평, 현대일렉트릭 등급전망 ‘부정적’

입력 2019-05-16 15:36

제보하기

(제공=나이스신용평가)

나이스신용평가는 16일 현대일렉트릭앤에너지시스템의 장기신용등급을 A-로 유지하고, 등급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변경했다.

나신평에 따르면 현대일렉트릭은 지난해 대규모 영업외손실이 반영됨에 따라 1789억 원의 당기순손실이 발생했다. 연결기준 부채비율 및 순차입금의존도는 각각 173.2%, 22.2% 수준을 보이고 있다.

중단기적으로 설비 유지보수 투자 외에도 △변압기 스마트공장 구축 790억 원 △중저압차단기 공장신설 975억 원 △운영시스템 개선 등 생산능력 확충 및 사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를 계획하고 있어 자금부담이 높은 수준이다.

회사의 중단기적인 자금소요가 현금흐름을 제한하면서 저하된 재무안정성 수준이 지속될 전망이다. 나신평은 제반 사업 및 재무안정성 변동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등급결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2TV 저녁 생생정보' 리얼가왕, 5500원 닭볶음탕 무한 리필 맛집 '계○○○○ ○○○○'…비법은?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맛스타그램, 불향과 양념의 정수, 더덕 고추장삼겹살 맛집 '옥○○○ ○○○○'…대박 비결은?
  • 3
    [★의 잇템] '샤넬지용의 귀환'…지드래곤 공항패션, 가방·점퍼 어디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상장사 재무분석] 일진다이아, 자회사 성장ㆍ유증 성공에 현금 대량 유입
  • 2
    케이티스카이라이프, 다음달 경영실적 관련 IR 개최
  • 3
    현대위아, 29일 경영실적 관련 IR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