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어부산, 대구-코타키나발루 노선 신규 운항
입력 2019-05-15 10:39

에어부산이 15일 대구에서 동남아 대표 휴양지인 코타키나발루 노선 신규 운항을 시작한다.

에어부산은 이날 저녁 7시 대구국제공항 청사에서 취항식을 가진 후 본격적인 운항에 나선다. 운항 기종은 에어버스 321-200(195석)다.

이 노선은 대구국제공항에서 처음 개설되는 신규 노선으로 주 4회(수·목·토·일) 운항한다. 비행시간은 약 5시간 20분이 소요된다.

대구국제공항에서 오후 7시30분에 출발해 코타키나발루 현지에 저녁 11시50분에 도착, 코타키나발루 현지에서새벽 12시50분에 출발해 오전 6시55분에 도착한다. 단, 토요일은 대구국제공항에서 저녁 6시55분에 출발한다.

에어부산은 이번 대구-코타키나발루 노선 취항을 통해 국제선 총 11개국 23개 도시를 운항하게 된다.

아울러 에어부산은 오는 22일부터 부산-코타키나발루 노선도 매일 운항할 계획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6월 5일 대구-기타큐슈 노선도 취항을 앞두고 있다”라면서 “대구에서 직항이 없던 노선을 지속 개척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