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신제약, 장 건강 위한 낙산균 프로바이오틱스 ‘미야리산’ 출시
입력 2019-05-13 10:46   수정 2019-05-13 10:46
미야리산’, 유산균 중심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에서 접하기 힘든 프로바이오틱스균 ‘낙산균’ 함유

▲미야리산U, 미야리산 엔젤과립(신신제약)
신신제약이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에 낙산균을 함유한 프로바이오틱스 ‘미야리산’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낙산균과 UDCA가 함유된 '미야리산U'와 낙산균에 비타민 B 종류가 더해진 '미야리산 엔젤과립' 두 종류의 미야리산 프로바이오틱스를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인 ‘미야리산’ 프로바이오틱스는 기존 유산균 제제 중심의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에서 접하기 힘들었던 낙산균이 함유된 점이 가장 큰 차별점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미야리산’의 주성분인 낙산균은 단백질 등의 인공 코팅을 통해 생균을 보호하는 유산균과 달리, 균 스스로 자연캡슐인 '아포(Spore)'를 생성해 생균을 보호하는 점이 특징이다. 또한, 낙산균은 공기가 없는 곳에서도 살아남는 혐기성 균이며, 위산이나 항생제로부터 살아남아 안전하고 빠르게 장까지 도달하는 생존력 강한 프로바이오틱스 균으로 불린다. 낙산균은 장내에서 발아하며 낙산(Butyric Acid)을 생성해, 변비, 묽은 변, 복무 팽만감, 과민 대장 증후군 등 현대인의 장 트러블 예방과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

8세 이상부터 복용 가능한 의약외품 ‘미야리산U’는 장 기능 활성화를 돕는 낙산균과 간과 위에 좋은 UDCA(우르소데옥시콜산)가 포함돼 현대인들의 장, 위, 간을 한번에 케어할 수 있는 올인원 프로바이오틱스이다. 낙산균이 유익균을 증식하고 유해균을 억제해 장 트러블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함께 함유된 UDCA가 이담제로 위의 소화작용을 촉진하고 간의 노폐물과 독소를 배출하는 점이 특징이다. 평소 스트레스나 회식 등으로 변비와 소화불량을 겪거나, 장 건강관리 측면에서 기존의 유산균 효과를 보지 못했던 성인에게 추천한다.

생후 3개월부터 복용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 ‘미야리산 엔젤과립’은 낙산균을 통한 유익균 증진으로 영유아의 장 트러블 개선에 도움이 된다. 또한, 피부 및 근육 조직을 유지하고 성장촉진 작용을 하는 비타민 B2(리보플라빈)와 아이의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 B6(피리독신염산염)가 함유돼 있다. 배앓이와 소화불량을 겪거나 면역력이 떨어진 영유아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다.

과학적으로 입증된 신신제약의 ‘미야리산 U’와 ‘미야리산 엔젤과립’ 낙산균 프로바이오틱스는 전국 약국에서만 판매되며, 처방전 없이 약사의 복약지도하에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신신제약 이병기 대표는 “유산균 중심의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에 낙산균을 함유한 ‘미야리산’을 장 건강관리를 위한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고자 한다”며 “’미야리산’은 일반 유산균 대비 장 도달률과 속도가 높기 때문에 평소 장 건강을 걱정하거나 기존의 유산균 효과를 보지 못했던 소비자들에게 안성맞춤인 프로바이오틱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