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고속도로 사고’ 한지성, 안타까운 비보…최규리 “편안히 잠들길” 애도

입력 2019-05-08 20:36

제보하기

▲최규리(왼), 고 한지성(출처=최규리SNS)

배우 한지성의 비보가 전해진 가운데 ‘원펀치’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최규리가 애도를 표했다.

8일 오후 최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모든 게 다 꿈이길. 언니 이제 편안히 잠들어”라며 안타깝게 사망한 故 한지성을 애도했다.

앞서 지난 6일 故 한지성은 조수석에 타고 있던 남편이 급하게 화장실을 찾자 고속도로 편도 3차로 중 2차로에 비상등을 켜고 차량(벤츠 C200 승용차)을 세웠다. 이후 밖으로 나섰다가 차량에 연달아 치여 사망했다.

한편 1990년생인 한지성은 올해 만 28살로 2010년 걸그룹 비돌스(B.Dolls)로 데뷔했다. 이후 배우로 전향, 드라마와 뮤지컬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다. 또한 지난달 11일 개봉한 영화 ‘원펀치’에 출연하기도 했다.

최규리는 해당 영화에 출연하며 한지성과 인연을 맺은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사회 최신 뉴스

  • 1
    장미인애, “짜증스럽다” 긴급재난지원금 비판…네티즌 비난에 “이기적인 인간들”
  • 2
    '하명수사 의혹' 단서…숨진 수사관 아이폰 잠금 해제
  • 3
    동작구청, 코로나 22·23번 확진자 동선 공개…"추후 이동 동선도 공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