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특징주] 드림어스컴퍼니, 세계 최초 그래핀 오디오 케이블 양산 기술 부각 ‘↑’
입력 2019-05-08 14:47

드림어스컴퍼니(구 아이리버)가 그래핀 오디오 케이블 기술 부각에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8일 오후 2시 44분 현재 드림어스컴퍼니는 전일 대비 230원(2.79%) 오른 8480원에 거래 중이다.

최근 증시 주요 화두가 그래핀 소재 양산·그래핀 제품화 기술인 가운데, 드림어스컴퍼니(구 아이리버)가 그래핀 오디오 케이블 기술을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다.

드림어스컴퍼니는 2016년 그래핀 오디오 케이블을 개발했으며 이는 세계 최초로 그래핀 소재를 활용한 아스텔앤컨 그래핀 케이블이다.

드림어스컴퍼니는 당시 그래핀의 전기 전도도에 주목했다. 드림어스컴퍼니는 아스텔앤컨은 그래핀의 다양한 특징 중에서 구리의 1.67배에 달하는 전기 전도도에 주목해 오디오 케이블에 활용했다. 오디오 케이블 전기전도도가 높아지면 전류가 이동하는 동안 발생하는 손실이 줄어 원음에 가까운 사운드 구현이 가능하다. 현재 전기 전도도가 뛰어나 고급 케이블에 주로 사용되는 은의 경우 전기 전도도가 구리의 1.06배에 불과하다.

드림어컴퍼니는 아이리버는 해성디에스와 그래핀 케이블을 공동 개발했다. 해성디에스는 2016년 당시 세계 최대 규모의 그래핀(540mm X 680mm) 합성·개발에 성공했으며 아스텐앤컨 그래핀 케이블 소재를 납품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