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비통신 분야 이익 성장 전망 ‘매수’-DB금융투자

입력 2019-05-08 08:57

제보하기

DB금융투자는 SK텔레콤에 대해 비통신 분야의 이익 성장을 기대하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34만 원을 각각 유지했다.

신은정 DB금융투자 연구원은 8일 “SK텔레콤의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대비 3.7% 증가한 4조3349억 원, 0.9% 하락한 3226억 원”이라며 “시장추정치(매출액 4조3330억 원, 영업이익 3184억 원)에 부합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무선은 여전히 부진했지만 자회사는 견조했다”며 “선택약정할인율 영향으로 무선 수익이 전년 대비 6% 감소했지만, IPTV 가입자 순증에 힘입어 SK브로드밴드 수익이 전년 대비 8.8%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 “ADT캡스와 SK인포섹 실적이 연결 반영돼 무선 수익 감소분을 상쇄했다”며 “11번가 또한 비용 통제로 흑자 전환한 점이 긍정적인데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대비 5.3% 증가한 4조3741억 원, -0.2% 하락한 3462억 원을 전망한다”고 밝혔다.

신 연구원은 “ADT캡스와 인포섹 연결 효과로 자회사와 SK브로드밴드가 각각 56.7%, 7.1% 고성장할 전망”이라며 “다만 선택약정 영향으로 무선 수익의 -0.3% 역성장과 5G 관련 마케팅 및 투자비용 증가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마지막으로 “커머스, 보안 등 비통신 분야의 다각화된 수익 모델과 이로 인한 이익 성장이 기대된다”며 “또 상반기 티브로드 합병, 통합 OTT(푹 옥수수)의 출범까지 완료되면 지배구조 개편도 연내 현실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리 오빠’ 권모씨, 징역 10년 구형 “가족에게 미안해”…정준영 절친 ‘황금 인맥’의 몰락
  • 2
    ‘살림남2’ 김승현, 예비 신부 장정윤 작가 공개…프러포즈 현장 “선물은 다이아 반지”
  • 3
    필룩스, 자회사 바이럴진 임상 2상 임박…리미나투스 나스닥 상장 추진 순항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중견기업 일감돋보기] 동원개발, 공사수익 80%가 내부거래로 발생
  • 2
    STX조선해양, 충당부채 정리에 유동성 급등...영업 현금흐름은 플러스 전환
  • 3
    [채권마감] 전일 약세 되돌림, 미중 무역협상·홍콩 불확실성 부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