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신혼집 방문에 활짝…“다시 결혼하는 기분”
입력 2019-05-06 23:44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신동미-허규 부부가 본격 분가에 나섰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5년 만에 신혼집을 얻게 된 신동미-허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동미와 허규는 꽃단장을 하고 집을 나섰다. 바로 새집을 만나기 위해서다. 신동미와 허규는 “5년 만의 신혼집이다. 둘만 살아보는 게 처음이라 떨린다”라며 “다시 결혼하는 기분이다. 새로운 시작 같다”라고 설렘을 드러냈다.

이어 새집에 방문한 두 사람은 “이 집이 우리 신혼집이라니 믿기지 않는다”라며 감격스러워했다. 그동안 두 사람은 5년간 시댁살이를 하며 6평짜리 방에서 신혼을 즐겼다.

특히나 술을 좋아하는 허규와 신동미는 “우리가 지금까지 침대에 테이블 펴놓고 술을 마셨다”라며 “홈바에 올인하고 싶다”라고 들뜬 마음을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