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배달의민족 11시 특가 이벤트에 사이트 마비…"결국 이럴 줄 알았어"

입력 2019-05-03 11:10

위메프가 배달의민족 2만 원권을 100원에 판매한다는 소식에 사이트가 마비됐다.

위메프는 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총 5000명에게 배달의민족 2만 원 쿠폰을 100원에 판매했다.

오전 11시, 낮 12시, 오후 1시, 오후 2시, 오후 3시 각각 1000장씩 판매된다.

하지만 이날 오전 11시 첫 오픈된 위메프 '특가의민족 11시특가'에서 배달의민족 2만 원 쿠폰이 오픈되자마자 접속자가 몰리며 사이트가 마비돼 논란이 일고 있다.

오전 11시 5분 현재도 사이트 접속이 이뤄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네티즌들은 "결국 서버 마비될 줄 알았다", "위메프 배달의민족 검색어 1위. 결국 홍보용", "위메프 배달의민족 서버마비 대비 우회링크 안내합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위메프에서 판매하는 배달의민족 쿠폰은 배달의민족 앱 모든 카테고리에서 사용 가능하며 유효기간은 5월 10일 오후 11시 59분까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엠버 긴급귀국, 오늘(15일) 한국行 비행기…'크리스탈·빅토리아·루나', 설리 빈소 찾을까?
  • 2
    설리 빈소 공개·사이버 조문 페이지 개설…SM 측 "유족 뜻 따라 팬 위한 조문 장소 마련"
  • 3
    '악플의 밤', 설리 없이 녹화 진행 "연락 닿지 않았다"…네티즌 "프로그램 폐지해야"

기업 최신 뉴스

  • 1
    [2019 국감] 조배숙 "주유소서 가짜석유 판매 행위 만연"
  • 2
    최평규 S&T 회장 "방위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수출 주도로 변화해야"
  • 3
    에쓰오일, 우수 협력업체 인증제도 신설…포스코케미칼 등 선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