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주요 뉴스] #팰리세이드 #CJ대한통운택배기사 #환경부장관 #천은사통행료 #리디노미네이션 - 4월 29일
입력 2019-04-29 10:26

(김다애 디자이너 mngbn@)

오늘(29일) 이투데이에서는 조간 주요 뉴스로 ‘팰리세이드보다 더 큰 SUV 만든다’, ‘CJ대한통운 “박봉은 옛말, 노력한 만큼 번다”…택배기사 年평균 소득 6937만 원’, ‘조명래 환경부 장관 “中, 미세먼지 책임 일부 인정…하반기 인공강우 실험”’, ‘오늘부터 지리산 천은사 통행료 무료’, ‘1000원을 1원으로…불붙은 리디노미네이션 논란’ 등을 꼽아 봤다.


◇현대차, 팰리세이드보다 더 큰 SUV 검토 중

현대자동차가 SUV 라인업 다양화에 나섰다. 싼타페 윗급으로 등장한 대형 SUV ‘팰리세이드’가 실질적인 수익성 회복에 힘을 보탠 만큼, 이보다 더 큰 SUV 프로젝트를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8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기사 바로가기 클릭>


◇CJ대한통운, 택배기사 고소득 시대 열었다…평균 연소득 7000만원 육박

택배 기사들이 격무와 박봉에 시달린다는 것은 옛 이이야기다. 이제는 노력한 만큼 연간 억대까지도 벌 수 있는 직업으로 ‘택배 기사’가 떠오르고 있다.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CJ대한통운 택배기사의 평균 연소득은 6937만... <기사 바로가기 클릭>


◇[이투데이가 만난 사람] 조명래 환경부 장관 “中, 미세먼지 책임 일부 인정…하반기에 인공강우 실험”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미세먼지의 30~50%(평균)를 중국발로 보고 있으며 중국도 일부 인정했다”면서 “하반기에 한·중 공동으로 인공강우 실험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 장관은 26일 서울역 근처 서울사무소에서 한 이투데이와... <기사 바로가기 클릭>


◇지리산 ‘천은사 통행료’ 30여년 만에 폐지

지리산 국립공원 내 천은사 통행료가 30년 만에 폐지된다. 환경부와 문화재청, 전라남도, 천은사 등 8개 관계기관은 29일 오전 11시부터 전라남도 구례군 천은사에서 '공원문화유산지구 입장료'를 폐지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기사 바로가기 클릭>


◇[김남현의 경제 왈가왈부]① 1,000,000원이 1,000원으로…리디노미네이션 논란, 뭐길래

“분명히 저희들은 리디노미네이션을 그야말로 논의를 한번 할 때가 됐다고 생각은 합니다.” 지난달 25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한국은행 업무보고 자리에서 이주열 한은 총재의 이 한마디가 리디노미네이션(Redenomination·화폐 단위... <기사 바로가기 클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