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호산, 상위 0.5% 영재 아들 단우와 한 컷…“되고 싶은 건 랍스타!”

입력 2019-04-24 22:28

제보하기

(출처=박산호SNS)

배우 박호산이 아들 단우와의 한 컷을 공개했다.

박호산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단우야 커서 뭐 될래? 뭐가 되고 싶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호산과 함께 그의 막내아들 단우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아빠를 붕어빵처럼 닮은 단우의 귀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단우는 아빠의 ‘뭐가 되고 싶냐’는 질문에 “랍스터”라고 대답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24일 방송된 SBS ‘영재발굴단’에서는 박호산의 아들 단우 군이 상위 0.5% 영재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단우 군은 사교육 없이 뛰어난 영어 실력을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조선일보 "KBS 여자 화장실 몰카범은 공채 개그맨…지난달 '개콘' 출연하기도"
  • 3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사회 최신 뉴스

  • 1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2
    최영재 경호원, 대통령 경호→미용사 되기까지…“얼굴이 너무 잘생겨서!”
  • 3
    김재중 봉사활동, 자가격리 후 첫 근황… 기부→봉사활동까지 "선한 영향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