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스마트폰 국내 생산 중단…베트남으로 이동

입력 2019-04-24 17:09

제보하기

▲LG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8 씽큐'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스마트폰 국내 생산을 중단하고 생산 거점을 베트남으로 옮긴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올해 6월부터 경기도 평택 공장의 스마트폰 물량을 줄여 연내 가동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LG전자는 지금까지 경기도 평택, 베트남, 브라질, 중국 등 4곳에서 스마트폰을 생산하고 있었다.

평택 공장은 지금까지 주로 프리미엄폰을 생산했었다. LG전자 전체 스마트폰의 약 10~20%에 달하는 수치다.

하지만 이번 결정을 통해 평택 공장에서 이뤄졌던 스마트폰 생산은 베트남 북부 하이퐁 공장이 맡게 됐다.

업계 관계자는 "하이퐁에는 LG 계열사 공장이 모여있어 스마트폰 생산에 있어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평택 공장 인력에 대해 LG전자는 이들을 국내 다른 사업장으로 전환 배치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리보이, 앵커가 세 명인 줄?…삭제된 SNS 게시글에 ‘시끌’
  • 2
    [출근길] 이동건-조윤희 부부 이혼·슈 전세금 소송 패소·강서은 아나운서 경동그룹 3세와 결혼식·'배태랑' 김호중 "다이어트 성공해 선물 받은 옷 입고 싶다"·이영아, 올해 말 결혼 (연예)
  • 3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기업 최신 뉴스

  • 1
    두 달 넘게 운항 못한 이스타항공…항공기 면허 일시정지
  • 2
    현대오일뱅크, 공룡 캐릭터-고급휘발유로 브랜드 경쟁력 강화
  • 3
    CJ올리브영, 올해 첫 대규모 정기세일 '올영세일' 시작…"최대 70% 할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