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고백 "아픈 아들 두고 촬영장 가는게 너무 힘들었다"

입력 2019-04-22 13:54수정 2019-04-22 14:04

제보하기

배우 오윤아가 갑상선암 투병 사실과 함께 싱글맘으로서의 고충을 토로했다.

오윤아는 21일 방송된 올리브 채널 '모두의 주방'에 출연해 발달장애 아들을 키우는 엄마로서의 삶을 이야기했다.

오윤아는 지난 2015년 남편과 이혼, 아들을 홀로 양육 중이다.

그는 "서른 살 때 아이에게 신경을 많이 쓰면서 내 생활이 없어졌다. 촬영 때문에 아이를 두고 가는 심정이 너무 힘들었다"라고 말했다.

스트레스탓인지 오윤아에게 암이 찾아왔다. 오윤아는 "사극을 찍으면서 로케이션 촬영을 해야 했는데 갑자기 목이 붓기 시작했다. 갑상선암이었다"라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오윤아는 "수술을 했지만 종앙의 크기가 컸다. 전이까지 됐더라"라며 "이후 약 6개월 동안 목소리가 안 나왔다. 지금도 성대가 좋지 않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윤아는 레이싱 모델 출신 1호 스타로 그동안 '올드미스다이어리' '외과의사 봉달희' '당신이 잠든 사이' '무자식 상팔자' '돈의 화신' '앵그리맘' '오 마이 금비' '언니는 살아있다' '훈남정음' '신과의 약속' 등에 출연하며 도시적인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리보이, 앵커가 세 명인 줄?…삭제된 SNS 게시글에 ‘시끌’
  • 2
    [출근길] 이동건-조윤희 부부 이혼·슈 전세금 소송 패소·강서은 아나운서 경동그룹 3세와 결혼식·'배태랑' 김호중 "다이어트 성공해 선물 받은 옷 입고 싶다"·이영아, 올해 말 결혼 (연예)
  • 3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사회 최신 뉴스

  • 1
    속보 교육부 차관 "사회적 거리두기해도…전면 등교 중지 고려 안 해"
  • 2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사흘 만에 23만 명 신청…내달 30일까지 접수
  • 3
    속보 교육부 차관 "39개 학원서 71명 확진…학생 41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