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남진, 나이를 잊은 ‘나야 나’ 열창…현란한 발재간 ‘눈길’

입력 2019-04-19 00:43

제보하기

(출처=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방송캡처)

가수 남진이 ‘나야 나’로 내공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18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는 심사위원으로 함께한 남진이 ‘나야 나’를 열창했다.

이날 준결승전에서 숙행은 남진의 ‘나야 나’를 열창했다. 이에 심사위원 남진은 직접 ‘나야 나’ 무대를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남진은 현란한 발 스탭으로 간이 무대에서도 내공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고 현장의 관객들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나야 나’를 부른 숙행은 마스터 총점 614점에 온라인 250을 더해 864점으로 2위에 머물렀다.

한편 1946년생인 남진은 올해 나이 74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2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3
    유재석 혼성그룹, 이효리X비 외에 추가멤버 영입?…"'효리네 민박' 윤아, 아이유 등 거론"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더 넌'…컨저링서 만났던 충격적인 수녀 악마 '발락'의 이야기 - 5월 30일
  • 2
    부천서 쿠팡 물류센터 관련 50대 여성 추가 확진…"역학조사 중"
  • 3
    서울 여의도 학원강사, ‘쿠팡 물류센터’ 관련 감염 추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