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핀에어, 중국 광저우 노선 공급 확대…"주 42회 운항 목표"
입력 2019-04-18 15:22
헬싱키-광저우 노선 연중 운항

▲핀에어 A350 항공기.(사진제공=핀에어)
핀란드 항공사인 핀에어가 올해부터 헬싱키-광저우 노선을 공급 확대, 연중 운항한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노선은 2016년부터 하계 시즌에만 운항했으나 아시아 여행 수요의 지속적인 증가에 따라 동계 시즌까지 포함, 연중 내내 운항하기로 결정했다. 하계 시즌은 주 4회, 동계 시즌은 주 2회 운항할 예정이다. 최신 기존인 A350 항공기가 투입된다.

이번 하계 시즌에는 헬싱키에서 광저우 포함, 베이징·상하이·충칭·홍콩·난징·시안 등 7개 도시로 향하는 노선도 함께 증편해 최대 주 42회까지 운항할 계획이다.

핀에어 관계자는 "환승 효율성이 높은 광저우 제2터미널을 이용하여 중국 내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는 승객들의 편의를 극대화할 예정이다"라며 "핀에어는 북유럽 항공사 최초로 중국남방항공과 MOU를 체결했으며, 코드 셰어를 통해 핀란드 헬싱키와 중국 7개 도시를 연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크리스티안 레스자크 핀에어 네트워크·자원관리 수석 부사장은 "유럽과 아시아 간 여행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는 상황에서 중국 노선을 확대하는 것은 핀에어에게 매우 중요한 결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