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요환, 아내 김가연 제자 양성 중 “고통받는 연예인 자주 연락 와”

입력 2019-04-18 00:40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전 프로게이머 임요환이 악플 전도사 아내 김가연을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우리 집에 연예인이 산다’ 특집으로 강주은, 정경미, 권다현, 임요환이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임요환은 “아내 김가연이 악플러 고소 제자를 키우고 있다”라며 “악플로 고통받는 연예인들이 자주 연락이 온다. 그런 분들한테 코치를 해주더라. 제자가 몇 명 되는 걸로 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임요환은 “제가 게임 방송을 하고 있다. 거기는 채팅을 정말 많이 한다”라며 “김가연의 모습이 보이면 사람들이 다 키보드에서 손을 뗀다. 댓글 창이 갑자기 느려진다. 다들 ‘김가연 충성’이라고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오랜 시간 악플러들과 싸워온 김가연은 과거 한 방송에서 변호사들도 자신에게 자문을 구한다고 밝히며 “저도 변호사 시험을 고민할 정도다. 현직 변호사 분이 악플러 관련 자문을 하기에 실전 노하우를 알려드렸다”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리보이, 앵커가 세 명인 줄?…삭제된 SNS 게시글에 ‘시끌’
  • 2
    [출근길] 이동건-조윤희 부부 이혼·슈 전세금 소송 패소·강서은 아나운서 경동그룹 3세와 결혼식·'배태랑' 김호중 "다이어트 성공해 선물 받은 옷 입고 싶다"·이영아, 올해 말 결혼 (연예)
  • 3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사회 최신 뉴스

  • 1
    알바몬, 지역별 관공서 알바 정보 모은 채용관 오픈
  • 2
    양평군청, 동작구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양평역·양평 새마을금고 ATM' 등 방문
  • 3
    고양 쿠팡물류센터 1차 전수검사, 486명 '전원 음성'…"안심은 일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