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위메프, 1분기 역대 최대 거래액 '1조 5900억' 달성
입력 2019-04-17 09:51   수정 2019-04-17 10:36

위메프가 올 1분기에 역대 최대 거래액을 올렸다.

위메프는 1분기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38.3% 증가한 1조5900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거래액 최대 실적을 기록한 지난해 4분기보다 4.1% 늘었난 수치다.

위메프는 지난해부터 물류 비용부담이 큰 직매입 비중을 줄여 확보한 자금을 가격 낮추는 데 투자했다. 그 결과 지난해 연간 거래액은 전년 대비 28.6% 증가했다. 이는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지난해 전체 온라인 유통업체 성장률 15.9%를 크게 넘어선다.

이에 힘입어 위메프 파트너사의 성공 사례도 꾸준히 늘고 있다. 1분기 위메프에서 하루 매출 1억 원 이상을 달성한 딜은 683개로, 지난해 1분기 218개에서 3배 이상 늘었다. 이 중 일 매출 2억 원 이상 딜은 319개로, 1년 전 70개보다 4.5배 큰 폭으로 늘었다.

위메프 관계자는 “올해도 직매입 사업 비중을 줄이고, 대신 가격경쟁력을 강화한 수수료 기반 사업을 더욱 확장할 계획”이라며 “위메프는 합리적인 가격을 무기로 더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이를 통해 파트너사들과 상생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