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60세 이상 무지개 돌봄사원 2000명 채용

입력 2019-04-17 09:17수정 2019-04-17 09:36

제보하기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만 60세 이상을 대상으로 2019년도 무지개 돌봄사원 2000명을 채용한다고 17일 밝혔다.

무지개 돌봄사원은 LH 임대주택에서 주택관리 보조, 가사대행 서비스 등 생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니어 사원이다.

LH가 건설임대주택 입주민에게 제공하는 주거지원 사업인 ‘LH 무지개 서비스’의 대상이 올해부터 매입ㆍ전세임대주택으로 확대되면서 무지개 돌봄사원 채용 규모도 작년 1600명에서 올해 2000명으로 늘었다.

가사대행 분야 채용 규모가 작년보다 두 배 늘었고, ‘ICT 케어매니저’ 직무가 새롭게 개발돼 민간통신사와 함께 AI돌보미(AI스피커)를 활용한 생활정보 안내 및 독거어르신 안전 확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직무별 채용 규모를 보면 △단지환경정비ㆍ임대관리 보조 등을 담당하는 주택관리 1000명 △독거어르신이나 장애인이 있는 세대를 방문해 청소ㆍ세탁ㆍ설거지 등 가사관리를 돕는 가사대행 600명 △입주민 자녀에게 방과 후 1대 1 학습 지도를 제공하는 꿈높이선생님 360명 △ICT 케어매니저 40명이다.

근무기간은 직무에 따라 최대 6개월(주택관리 5개월, 그 외 6개월)이다. 하루 4시간씩 주 5일 근무로 급여는 월 87만 원 수준이다.

신청접수는 우선 LH 임대주택 입주민을 대상으로 24~25일 진행된다. 신청 인원이 미달할 경우 일반인을 대상으로 26일 지원서를 접수한다. 지원서는 한국노인인력개발원ㆍ시니어클럽 등 접수처에 직접 방문해 제출해야 한다.

이후 경력사항과 자격증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다음 달 24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하며, 6월 14일 본격적인 근무가 시작될 예정이다.

신청자격이나 접수처 등 자세한 내용은 LH 홈페이지 또는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되며, LH 콜센터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콜센터를 통한 전화 문의도 가능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악플러 고소 경고·정글의 법칙 종영·플레디스 한성수, 저작권 부당 이익 의혹·쌍갑포차 전창근 논란에 JTBC "근거 없어"·'마약 수사 무마 의혹' 양현석 재수사 (연예)
  • 2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 퍼스트' 등 청약
  • 3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부동산 최신 뉴스

  • 1
    다주택자 종부세율 인상에 68%가 '찬성'
  • 2
    삼성물산 “반포3주구에 ‘래미안 20년' 역량 총동원할 것”
  • 3
    스테이션3, 임대관리 플랫폼 '다방 허브'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