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소형아파트 중위값 6개월새 28%↑…‘5대광역시 탑’ 부산 추격

입력 2019-04-10 11:17수정 2019-04-10 13:13

제보하기
광주 상승률, 5대 광역시 평균의 4배 수준…

(자료=경제만랩)

광주 소형 아파트가 가격 상승세를 보이며 5대 광역시 중 1위인 부산 소형 아파트값을 매섭게 뒤쫓고 있다.

10일 부동산 큐레이션서비스인 경제만랩이 KB부동산의 주택가격 현황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9월 광주 소형 아파트 매매 중위가격은 7500만 원 수준이었지만, 올해 3월에는 9648만 원으로 급등해 6개월 만에 2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위가격이란 주택 가격을 순서대로 나열했을 때 중간에 있는 값을 뜻한다.

광주 상승률은 5대 광역시 평균(6.74%)에 4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같은 기간 대전 소형 아파트 중위가격은 7327만 원에서 7600만 원으로 4.55% 상승했고, 울산도 7824만 원에서 8102만 원으로 3.56% 상승했다.

반면 대구는 지난해 9월 9511만 원 수준이었지만, 올해 3월에는 9235만 원으로 2.90% 하락했고, 부산도 0.14% 하락한 1억499만 원 수준으로 조사됐다.

한편 광주 소형 아파트 미분양 물량도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의 미분양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2월 광주의 전용 60㎡ 이하의 미분양 물량은 145가구 수준이었지만, 올해 2월에는 14가구로 전년 대비 90%나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오대경 경제만랩 리서치팀장은 “광주 부동산의 경우 부동산 규제를 비껴간 데다 재건축ㆍ재개발의 정비사업 등이 풍부한 상황”이라며 “하지만 단기간 가격 급등의 피로감과 거래절벽 등으로 가격 조정기가 올 수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악플러 고소 경고·정글의 법칙 종영·플레디스 한성수, 저작권 부당 이익 의혹·쌍갑포차 전창근 논란에 JTBC "근거 없어"·'마약 수사 무마 의혹' 양현석 재수사 (연예)
  • 2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3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 퍼스트' 등 청약

부동산 최신 뉴스

  • 1
    반도건설, 창원 '성산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 내달 분양
  • 2
    다주택자 종부세율 인상에 68%가 '찬성'
  • 3
    삼성물산 “반포3주구에 ‘래미안 20년' 역량 총동원할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