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아나운서, 7년 만에 JTBC 퇴사…프리 선언 "시청자 사랑 덕"

입력 2019-04-09 14:20

제보하기

(사진제공=JTBC)

장성규 아나운서가 JTBC를 퇴사하고 프리랜서로 새 출발을 알렸다.

장성규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정 마치고 부재중 전화가 서른 통이나 와있길래 뭔 일 난 줄 알고 깜짝 놀랐다"면서 "우선 제가 직접 말씀드렸어야 했는데 기사로 먼저 접하게 만들어 죄송하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이어 "얼마 전 처음으로 사직서를 썼고, 부족한 제가 새 출발을 하게 된 것"이라면서 "약 8년간 아낌없이 은혜를 베풀어 준 JTBC 전 직원분들과 시청자 여러분의 사랑 덕분에 낼 수 있었던 용기다"라고 말했다.

또한 "더 다양한 플랫폼에서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게 돼 설레면서도 과연 잘할 수 있을까, 두렵기도 하다"면서 "다만 실패는 두렵지 않고, 이미 새로운 도전을 시도한 것만으로도 충분히 제 자신이 기특하고 멋지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저를 믿어주시고 저를 위한 새로운 길을 만들어주신 중앙 그룹 어른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이런 용기를 낼 수 있게 힘을 주신 모든 분들의 얼굴에 먹칠하지 않는 방송인으로 성장할 것을 약속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장성규 아나운서는 지난 2012년 JTBC 개국 특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이후 '아는 형님', '방구석 1열' 등에서 활약해 오며 큰 사랑을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우진 누구? 김태희 딸로 등장…사실은 남아 ‘성 정체성’ 논란에 母 발끈
  • 2
    단독 경찰 '제2의 타다' 파파 기소의견 검찰 송치
  • 3
    송대익 누구? 130만 유튜버…여자친구 이민영과 결별 이유 “꽃뱀이라 욕먹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