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민연금, 대한항공 의결권행사 결론 못내…오늘 결정
입력 2019-03-26 09:48   수정 2019-03-26 09:48
위원 간 이견 있어 재논의하기로

(뉴시스)

국민연금이 대한항공에 대한 의결권행사 방향을 논의했으나 결론을 내지 못했다. 26일 재논의를 통해 결정을 내릴 계획이다.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는 25일 제7차 회의를 개최해 대한항공과 SK의 정기 주주총회 안건의 의결권행사 방향을 심의했다.

국민연금은 "위원간 이견이 있어 오늘 회의에서 결론을 내지 않고, 내일(26일) 위원회를 속개하여 재논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27일 열리는 주총에서 조양호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안건을 상정한다. 국민연금은 대한항공 지분 11.56%를 보유한 2대 주주다.

한편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는 지난달 1일 한진칼에 ‘경영참여’에 해당하는 적극적 주주권을 행사하기로 했으며 경영참여 주주권행사로써 한진칼에 정관변경 주주제안을 하기로 의결했다. 주식 보유목적도 단순투자목적에서 경영참가목적으로 변경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