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사실상 추경 필요..“거시경제 측면에서 재정이 적극역할 필요”

입력 2019-03-25 11:31수정 2019-03-25 12:32

제보하기

“거시경제 측면에서만 보면 재정이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25일 임시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출석해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의 추경 필요성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사실상 추경이 필요하다고 인정한 셈이다.

이 총재는 앞서 박명재 의원 질의시 “추경 10조원이면 GDP 0.5% 정도다. 성장제고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정균 6월 결혼, 예비 신부 정민경 누구?…4살 연하의 배우 출신 ‘초혼’
  • 2
    우체국쇼핑, 마스크 한정 판매 소식에 사이트 마비…판매 가격과 구입 시기는?
  • 3
    박해진 전액기부, "코로나19 예방 이렇게 하세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황교안, 종로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무능한 정부, 현장 들어가 안전 살필 것”
  • 2
    가스안전공사, 세계 최고 수소안전 체험관 만든다
  • 3
    여야, 내일 본회의 열어 '코로나 3법' 등 처리키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