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고진영, 파운더스컵 역전 우승 가능할까…17번홀 현재 공동 선두!

입력 2019-03-25 09:40수정 2019-03-25 09:47

제보하기

▲고진영(AP/연합뉴스)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파운더스컵 최종 라운드에서 연이은 버디행진으로 역전 우승을 눈앞에 두고 있다.

고진영은 2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 파이어 골프클럽(파72·6656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 마지막 4라운드에서 16번홀까지 버디만 7개를 기록하며 최종합계 22언더파로 공동 1위를 달리고 있다.

전날 대회 3라운드까지 합계 15언더파로 공동 4위를 달리던 고진영은 마지막날 보기 없이 버디만 7개를 기록하며 선두권을 위협했다.

다만 고진영이 17번홀을 진행 중인 가운데 전날까지 단독 1위를 달리던 리우 유(중국)가 15번홀 현재 22언더파로 공동 1위를 달리고 있어 치열한 경합이 예상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사회 최신 뉴스

  • 1
    남양주시청, 24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별내동 베리굿병원 의사'
  • 2
    현대중공업그룹, ‘농어촌 살리기 캠페인’ 진행
  • 3
    천명훈 기부, 이시언과 같은 금액…"작은 정성이라도 보태고 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