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전자, 체험행사로 북미ㆍ유럽 올레드 TV 공략
입력 2019-03-25 10:00

▲ LG전자가 미국 뉴욕에서 진행한 2019년형 LG 올레드 TV 신제품 체험행사에서 참석자들이 LG 올레드 TV 신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2019년형 LG 올레드(OLED) TV 신제품을 앞세워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선다

LG전자는 21~22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뉴욕에서 현지 주요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LG 올레드 TV 신제품 체험행사를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행사는 독일 프랑크푸르트, 영국 런던 등에서도 이달 말 열린다.

LG 올레드 TV는 최근 북미ㆍ유럽 등 프리미엄 시장에서 존재감을 높여가고 있다.

북미ㆍ유럽시장에서는 지난해 100만대가 넘는 올레드 TV가 판매됐다. LG 올레드 TV의 전세계 판매량 가운데 70% 이상이 이곳에서 판매됐다.

이같은 성장세에 힘입어 LG전자는 프리미엄 시장에서 올레드 TV 대세론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한 인공지능 화질 및 인공지능 기능 등을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2019년형 LG 올레드 TV는 백만 개 이상 콘텐츠를 학습, 분석한 딥러닝 기술을 적용한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프로세서로 더 생생한 화질을 구현한다.

또 독자 플랫폼은 물론 구글, 아마존, 애플 등 주요 인공지능 플랫폼를 탑재해, 사용자는 음성 명령만으로도 TV 기능을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게 됐다.

2019년형 LG 올레드 TV는 ‘인공지능 홈보드’ 기능이 적용돼, 사용자는 대형 TV 화면에서 집안 스마트 가전들을 한눈에 보면서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올레드만의 압도적 화질은 물론, 영상, 사운드 등을 알아서 최적화해주는 LG만의 인공지능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 늘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