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이현승-최현상, 복직 앞두고 아이 걱정 “낳아보니 쉽지 않아”

입력 2019-03-21 21:58

(출처=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캡처)

이현승-최현상 부부가 부모님에 대한 감사함을 드러냈다.

21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복직을 앞두고 아이 걱정에 빠진 이현승-최현상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현승은 “한 달이 금방이다. 벌써 복직이 코앞이다. 출산 전에는 베이비시터에 맡기면 되겠지 생각했는데 막상 낳아보니 쉽지 않다”라며 걱정스런 속내를 털어놨다.

이현승은 “생각해 보면 엄마는 지금의 나보다 더 어렸을 때다. 나보다 여섯 살은 어렸는데 우리를 낳고 일하러 나갔다”라며 “정말 힘들었겠다는 생각이 든다. 낳아보니까 엄마의 마음을 알겠다”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현승의 동생 역시 “나는 내가 자연스럽게 큰 줄 알았는데. 모든 사람들의 희생과 사랑으로 큰 거다”라고 말해 뭉클함을 안겼다.

이에 최현상은 “어르신들께서 부모가 되어봐야 부모의 마음을 헤아릴 수 있다고 하지 않냐. 지금 이 순간 정말 많이 느끼고 있다”라며 감사함을 전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나래 기절베개', 허니스크린 초성퀴즈 등장…"ㄱㅈㅂㄱㄱㄷㄹㅂ"정답은?
  • 2
    [베스트&워스트] 필룩스, 미 자회사 항암제 임상 신청 ‘56.90%↑’
  • 3
    [증시 키워드] 상승 재료 사라진 증시...두산퓨얼셀ㆍ두산솔루스↑

사회 최신 뉴스

  • 1
    안젤리나 졸리의 '말레피센트2', '조커' 꺾고 박스오피스 1위 차지
  • 2
    호사카 유지 "유니클로 광고, 내린다고 끝난 게 아냐...사과 정확히 해야"
  • 3
    '네파 피오패리스', 무신사 랜덤쿠폰 이벤트…"피오패리스 키링에 쓰여 있는 문구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