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NSC상임위서 남북 협력 사업 점검…아세안 3국 순방 후속 조치 추진

입력 2019-03-21 17:50

제보하기

▲청와대 본관 전경.(이투데이DB)
청와대는 21일 오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남북 협력 사업 점검과 아세안 3개국 순방 후속 조치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회의에서 상임위원들은 남북 간 군사 분야 합의사항 이행과 여러 분야의 남북 협력 사업들의 추진 동향을 점검했다. 이와 관련, 상임위원들은 남북관계 개선과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구축 목표달성이 선순환적으로 상호 견인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 나가기로 했다.

또 상임위원들은 지난주 문 대통령의 아세안 3개국 순방과 관련해 ‘신남방정책’의 추진 성과에 대해서도 평가했다. 아울러 이번 성과가 우리 경제의 활력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다양한 후속 조치들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총선] 재외투표 4만858명 참여, 투표율 23.8%…코로나19 여파로 투표율 급감
  • 2
    강골 존슨 총리, 중환자실 이송…불확실성에 휩싸인 영국
  • 3
    스웨덴, 집단면역 실험 실패?…"정부, 코로나19 긴급 제한조치 모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