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동’ 이희진, 부모피살에 구속집행정지 신청…피의자 3인은 중국으로 출국

입력 2019-03-18 19:39

제보하기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 씨의 부모를 상해한 피의자 3명이 중국으로 출국한 사실이 드러났다.

18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이희진 씨의 부모를 살해하고 유기한 공범 3명이 중국 칭다오로 출국한 사실이 확인됐다. 피의자 3명은 모두 외국인이다.

이씨의 부모는 지난 16일 “오랫동안 연락이 안 된다”라는 둘째 아들의 신고로 처음 발견됐다. 아버지는 평택의 창고에, 어머니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후 주범 김모씨는 검거됐으나 나머지 공범 3인은 지난달 25일 중국 칭다오로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이들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인터폴 적색수배 후 국내 송환 요청 등 국제사법공조수사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희진 씨와 그의 동생은 허가받지 않은 투자매매회사를 세워 2014년 7월부터 2016년 8월까지 1700억 원 상당의 주식을 매매, 시세차익 약 130억 원을 챙긴 혐의 등으로 2016년 9월 기소됐다.

부모의 피살 소식을 전해 들은 이씨는 이날 장례 절차 등을 이유로 구속을 당분간 풀어달라고 요청했다. 법원은 이를 받아들이고 구속집행정지 결정을 내렸다.

.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배우 이상희 아들 사망→9년 만에 가해자 '유죄 확정'…'이상희 누구?'
  • 2
    셀트리온헬스케어, 트룩시마 미국향 매출 증가 ‘매수’-신영증권
  • 3
    [증시 키워드] 임상승인ㆍ지분확대에 바이오 ‘덩실’...필룩스ㆍ셀트리온↑

사회 최신 뉴스

  • 1
    오퀴즈 '에코후레쉬 백원', "O시간 정시마다 다른 테마"…프로모션↑
  • 2
    '메가패스 교재 무료', OO형 장학금 내걸었다…"SKY 가면 300% 돌려준다"
  • 3
    ‘별장 성접대’ 윤중천 1심서 징역 5년 6개월…성폭행 혐의 면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