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 지하화 검토"…박원순 "서울시 핵심 과제로”

입력 2019-03-18 11:08수정 2019-03-18 15:53

(연합뉴스 )

서울시가 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에 대해 지하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18일 서울 광진구에 따르면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정원오 성동구청장,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15일 박원순 서울시장을 방문해 지하철 2호선 지하화 필요성과 구체적인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박원순 시장은 “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이 해당 지역의 우울한 그림자로 작용하고 있다”며 “서울시 핵심 정책 연구과제로 착수해 다각적인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하철 2호선의 경우 한양대∼잠실 9.02㎞, 신도림∼신림 5.82㎞, 영등포구청∼합정 3.50㎞ 등과 지선인 신답∼성수 3.57㎞ 등 총 21.91㎞ 구간이 지상에서 운영 중이다.

지상 구간은 소음과 진동, 분진 등으로 지역 주민의 지하화 요구가 제기되고 있다.

광진구는 1월 한양대∼잠실역 구간 지하화 타당성 조사 용역을 발주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 2
    ‘시럽 초달달적금’ 오퀴즈 8시 퀴즈… ‘ㅇㅇㅇㅇㅇㅇㅇ 자산연결’ 정답은?
  • 3
    ‘생생정보’ 소떡갈비, 침샘자극 50억 떡갈비…‘솔가원’ 가격-위치 어디?’

사회 최신 뉴스

  • 1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맑고 제주도엔 비 '예상 강수량 최고 20mm'…"인천·경기북부 미세먼지 '나쁨'"
  • 2
    [오늘의 띠별 운세] 74년생 호랑이띠: 재운은 좋으나 도장이나 보증은 곤란하다
  • 3
    덕자母, 턱형이 해준 것? "성냥 한박스·휴대폰·대나무 4m"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