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 지하화 검토"…박원순 "서울시 핵심 과제로”

입력 2019-03-18 11:08수정 2019-03-18 15:53

제보하기

(연합뉴스 )

서울시가 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에 대해 지하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18일 서울 광진구에 따르면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정원오 성동구청장,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15일 박원순 서울시장을 방문해 지하철 2호선 지하화 필요성과 구체적인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박원순 시장은 “지하철 2호선 지상 구간이 해당 지역의 우울한 그림자로 작용하고 있다”며 “서울시 핵심 정책 연구과제로 착수해 다각적인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하철 2호선의 경우 한양대∼잠실 9.02㎞, 신도림∼신림 5.82㎞, 영등포구청∼합정 3.50㎞ 등과 지선인 신답∼성수 3.57㎞ 등 총 21.91㎞ 구간이 지상에서 운영 중이다.

지상 구간은 소음과 진동, 분진 등으로 지역 주민의 지하화 요구가 제기되고 있다.

광진구는 1월 한양대∼잠실역 구간 지하화 타당성 조사 용역을 발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국내 확진자 '1146명'…대구·경북서 153명 늘어 - 2월 26일 오전 9시

사회 최신 뉴스

  • 1
    용인서 대형 화물차 정면충돌…인명피는 없어
  • 2
    우체국홈쇼핑, 3월 초부터 마스크 판매…접속자 몰리며 홈페이지 '마비'
  • 3
    대성마이맥, '코로나19' 대응…고교 개학 전까지 강좌 무료 제공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