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성관계 몰카' 정준영 비공개 소환 밤샘조사…조만간 영장

입력 2019-03-18 09:18수정 2019-03-18 11:24

‘성관계 몰카’ 논란에 휩싸인 가수 정준영(30)이 경찰에 2차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았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전날 정 씨를 재소환해 밤샘 조사를 벌인 뒤 이날 오전 돌려보냈다. 정 씨의 경찰 출석은 이번이 두 번째다.

앞서 경찰은 14일 정 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러 밤샘 조사한 뒤 돌려보냈다.

정 씨는 빅뱅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ㆍ29)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 등에 불법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실제로 정 씨는 2015년 말 한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여성들과의 성관계 사실을 언급하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동영상과 사진을 지인들과 수차례 공유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도 10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 밖에도 경찰은 승리, 정준영 등이 참여한 대화방에서 경찰 고위인사가 자신들의 뒤를 봐주는 듯한 대화가 오간 사실을 확인하고 정 씨를 상대로 경찰 유착 의혹에 관해서도 조사 중이다.

경찰은 금명간 정 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 2
    ‘시럽 초달달적금’ 오퀴즈 8시 퀴즈… ‘ㅇㅇㅇㅇㅇㅇㅇ 자산연결’ 정답은?
  • 3
    ‘생생정보’ 소떡갈비, 침샘자극 50억 떡갈비…‘솔가원’ 가격-위치 어디?’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띠별 운세] 74년생 호랑이띠: 재운은 좋으나 도장이나 보증은 곤란하다
  • 2
    덕자母, 턱형이 해준 것? "성냥 한박스·휴대폰·대나무 4m"
  • 3
    강태오, 주지훈 때문에 실시간 검색어 장악 "호평 아니었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