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씨엔블루 이종현, 지난해 ‘비방글’은 ‘폭로글’이었다? “정준영이랑 그러고 다니는 거 유명하다”
입력 2019-03-15 12:12   수정 2019-03-15 13:17

(출처=연합뉴스TV 캡처)

이종현이 정준영과 나눈 카톡 문자로 구설에 올랐다.

지난 14일 SBS가 성관계 불법 동영상을 촬영하고 유포함 혐의를 받고 있는 정준영에 관한 후속 보도로 씨엔블루 이종현이 정준영과 나눈 카톡 내용을 공개했다. 이 보도가 있자 지난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이종현에 관한 비방글이 사실이었을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추측됐다.

지난해 10월 한 네티즌은 디시인사이드 사이트를 통해 “이종현은 여자 걸그룹, 팬들과 성관계하는 거로 유명하다”라며 “정준영과 함께 미성년자 팬에게 수명제를 먹이고 성추행했다”라고 주장했다. 당시 이 비방글을 남긴 네티즌은 씨엔블루의 팬들에게 “허위 사실 유포로 고소하겠다”는 등 큰 비난을 받았었다.

하지만 SBS가 공개한 카톡 대화에서 이종현이 익숙하게 정준영과 성관계를 주제로 대화를 하는 동안 여성을 “X 같은 X들로”, “그냥 예쁜 X”이라는 등 물건처럼 표현하며 “빨리 여자 좀 넘겨요”라고 말한 것이 알려지자 지난해 논란이 됐던 게시글이 허튼 비방이 아니었다는 의견이 잇따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