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 오픈...자재부터 인테리어 시공까지 원스톱 해결
입력 2019-03-14 08:29   수정 2019-03-14 15:04
- 홈인테리어 디자이너를 통해 자재까지 직접 상담

▲서울 용산구 구 전자랜드 별관에 위치한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

건축자재부터 인테리어 상담ㆍ시공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는 대규모 복합매장이 선을 보인다.

유진그룹은 국내 최다 상품 구성을 자랑하는 홈 인테리어와 건축자재 복합매장 매장인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을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은 건축 및 인테리어 자재ㆍ공구ㆍ철물ㆍ생활용품 등을 판매하는 ‘에이스 홈센터(이하 홈센터)’와 인테리어 리모델링과 신개축을 전문으로 하는 ‘홈데이’가 한 곳에 위치한 결합형 매장이다.

홈센터와 홈데이의 결합형 매장은 집 수리에 필요한 상품들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고, 인테리어 상담과 시공까지 한곳에서 가능해 고객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용산점은 지난해 9월 기존 홈데이 목동점에 홈센터가 통합된 데 이은 두 번째 매장이다.

목동점의 경우 셀프인테리어, 리모델링 등 각기 다른 관심을 가진 고객들의 방문이 증가하며 집객 효과를 누리고 있다. 자연스럽게 매장을 둘러보며 인테리어 시공상담부터 필요한 물품 구매까지 원스톱 쇼핑이 가능해 고객들의 재방문과 시공 건수도 늘고 있다. 실제 매장 통합 전후 3개월 기준으로 홈데이는 상담고객이 124%, 계약 금액은 71%나 증가하는 효과를 거두었다.

유진그룹은 홈센터와 홈데이 브랜드 간에 상호보완적 효과가 높을 것으로 보고 기존의 홈데이 잠실점을 비롯해 향후 신규 오픈하는 매장들도 결합형 매장으로 운영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 중이다.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은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예전 전자랜드 별관에 위치해 있으며, 영업면적 2704㎡(818평형)에 지상 2층 규모다. 건축 및 인테리어 자재ㆍ공구ㆍ페인트ㆍ생활용품 등 10여 개의 다양한 카테고리에 가정용부터 전문가용까지 아우르는 총 4만여 가지의 상품을 갖추고 있다. 상품 규모로는 홈 인테리어ㆍ건축자재 전문 오프라인 매장 중 국내 최대 규모다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은 개인부터 사업자까지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에 특화된 서비스 프로그램들을 운영할 계획이다.

각종 작업현장에 필요한 장비들을 구매하지 않고 렌털해 주는 서비스도 마련했다. 예초기, 엔진톱, 용접기 등 20여 종에 달하는 고가의 특수장비들을 소정의 대여료만 지불하면 최장 1개월까지 빌려 사용할 수 있다.

또한, DIY와 셀프 인테리어에 대한 수요 증대로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은 개인 고객들을 위해 정기적 DIY 클래스 및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이다.

전문적 설치 및 시공이 필요한 경우 일반 고객과 개인 사업자를 연결시켜 주는 ‘프로(PRO) 서비스’도 도입했다. 이를 통해 일반 고객은 인테리어 시공에 대한 고민을 쉽게 해결하고, 등록된 개인 사업자는 신규 고객을 확보해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이스 홈센터를 운영하는 이에이치씨(EHC) 관계자는 “에이스 홈센터&홈데이 용산점은 DIY부터 시공까지 인테리어에 대한 모든 것을 원스톱으로 쇼핑할 수 있는 결합형 매장”이라며 “집에 대한 고민을 가진 이는 누구나 전문 직원의 친절하고 상세한 안내를 통해 제품과 서비스, 사용법에 대해 익힐 수 있으며, 자재에 대한 인테리어 디자이너의 전문 상담을 통해 보다 높은 만족도와 신뢰도를 만들어 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