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14~20일 '고기 대방출' 2탄...한우 100톤ㆍ돼지 뒷다리 60톤 준비"

입력 2019-03-14 06:00

제보하기

(사진제공=홈플러스)

홈플러스가 2차 고기 대방출 기획전을 마련한다.

홈플러스는 7일부터 13일까지 일주일 동안 '고기 대방출' 기획전을 펼친 결과 전국 축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8% 이상 뛰었다고 14일 밝혔다.

마리당 2000원도 안 되는 가격에 제공된 닭고기의 경우 6만여 마리가 팔려 전년 동기 대비 30% 이상 신장했다. 양념육은 53%, 수입육은 11% 이상의 높은 매출 신장률을 기록했다. 국내산 돈육은 평소 2배인 60톤, 고등어는 10배인 5만 마리 이상 팔려 나갔다. 특히 행사 시작 첫날인 7일에는 ‘홈플러스 고기 대방출’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오르는 등 관심을 모았다.

홈플러스는 고객 성원에 보답하고자 14일부터 20일까지 ‘고기 대방출’ 2탄을 준비했다. 홈플러스는 이번 행사를 위해 한우는 평소 5배 물량인 100톤을, 돼지 뒷다리는 평소 9배인 60톤, 브랜드 돈육 전체는 3배인 240톤, 훈제오리는 2배인 40톤, 수입육은 5배인 30톤, 닭고기는 평소 2배인 160톤을 준비하는 등 대규모 물량을 매입해 가격을 획기적으로 낮췄다.

우선 농협 안심한우를 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한우 곰거리는 50% 할인 판매하며, 대표 상품인 1등급 등심(100g)은 5690원, 1+등급 등심(100g)은 6890원, 국거리ㆍ불고기(100g)는 각 3493원에 선보인다. 훈제오리 기획팩(1kg)은 9990원, 돼지 뒷다리(100g)는 14일부터 17일까지 시중 브랜드 돈육 값의 절반 수준인 350원에 마련했다.

고기와 함께 곁들이기에 좋은 다양한 식품도 저렴하게 내놨다. 친환경 쌈채소 4종(오이맛고추ㆍ혼합상추ㆍ깻잎ㆍ손질쌈배추)은 봉당 각 2000원, 깐마늘, 청양고추, 미니쌈추, 먹적상추와 미니쌈추는 봉당 각 1500원에 판매하며, 성주 꿀참외(2kg 내외) 9990원, 대용량 씨없는 청포도(1.8kg 내외) 9990원, 완숙 토마토(3kg 내외) 9990원, 점보 통파인애플(1kg 내외) 5990원, 파프리카ㆍ브로컬리(개) 각 990원, 프리미엄 고당도 사과(4~6입, 신한·삼성·마이홈플러스신한카드 할인) 8990원, 대용량 고당도 오렌지(15~27입, 신한·삼성·마이홈플러스신한카드 할인)는 9990원에 판매한다.

이창수 홈플러스 마케팅총괄부장은 “창립 22주년을 기념하고 서민 물가 안정에 기여하고자 3~6개월 전부터 품목별로 많게는 100배 이상의 물량을 확보하고 자체마진 축소를 통해 주요 생필품 가격을 낮췄다”며 “3월 한 달간 대규모 행사를 전개하는 한편, 앞으로도 고객들의 생활 속에 빼놓을 수 없는 상품들을 저렴하게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희대학교 입학처, 오늘(20일) 수시 최종 합격자 발표…실기우수자 전형 등
  • 2
    췌장암 초기증상은?…유상철 4기 투병 고백에 '걱정↑'
  • 3
    단독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범현대가 자금 모인다

기업 최신 뉴스

  • 1
    현대차 개방형 채용…여직원 급증하고 비정규직 감소
  • 2
    [인터뷰] 정승환 라이언로켓 대표 "20분 목소리 데이터면 누구 목소리든 만들 수 있어요"
  • 3
    2019 정보보호산업인의 밤 행사...정보보호 대상에 '한국동서발전ㆍ열심히커뮤니케이션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