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강서구 목공소에서 화재 발생…2시간 40분만에 진화
입력 2019-03-09 17:12

9일 오전 8시10분께 서울 강서구 개화동의 한 목공소에서 불이 나 비닐하우스와 천막, 컨테이너 등을 태우고 2시간40여분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목공소에서 시작된 불은 인근에 있던 택배업체와 폐기물 처리업체 시설물까지 옮겨붙어 2천만원 상당(소방서 추산) 재산피해를 냈다.

당시 목공소와 택배업체 등에서 근무하던 38명은 스스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과 함께 검은 연기가 대량 피어올라 멀리 떨어진 곳에서까지 목격됐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공소 관계자들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