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해외 PEF 블랙스톤에 대규모 출자 검토

입력 2019-03-04 17:24

제보하기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가 글로벌 사모펀드(PEF)인 블랙스톤에 대규모 출자를 단행할 전망이다.

4일 투자금융(IB) 업계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블랙스톤이 조성 중인 블랙스톤캐피탈파트너스펀드에 출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블랙스톤이 총 25조 원 규모로 새로 조성하는 블랙스톤캐피탈파트너스펀드는 기업 경영권에 주로 투자하는 바이아웃 투자 전용 블라인드펀드다.

국민연금은 최대 7억 달러(한화 약 8000억 원)를 출자하는 방안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달 중 투자위원회를 열어 출자 여부와 규모를 결정할 계획이다.

앞서 국민연금은 블랙스톤이 조성한 펀드에 꾸준히 출자한 바 있다. 국민연금과 블랙스톤이 공동으로 조성한 프로젝트펀드도 8개에 이른다.

이번 출자가 성사되면 국민연금은 블랙스톤에 자금을 출자한 주요 LP(유한책임사원)에 포함돼 블랙스톤이 투자하는 기업에 공동으로 투자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2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 3
    슈 패소, 원정도박 빚 “3억4000여만 원 갚아라”…원조 요정의 불명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IMM PE, 한국콜마 제약사업ㆍ콜마파마 5124억 원에 인수
  • 2
    KCC건설, 3107억 원 규모 인천 물류센터 공사 수주
  • 3
    빛샘전자, 33억 원 규모 공급계약 체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