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간접투자로 건설폐기물 사업 진출…사업 다각화 기대

입력 2019-03-04 11:23

제보하기

동부건설이 사업 다각화를 위해 건설폐기물 처리 사업에 진출한다.

동부건설은 건설폐기물 중간처리업체인 ‘WIK-용신환경개발’ 4개사(WIK중부·WIK환경·WIK경기·용신환경개발)를 인수한 에코프라임PE 사모펀드에 간접투자 형태로 사업에 참여한다고 4일 밝혔다.

국내 최대 규모의 건설폐기물 처리능력을 가진 WIK-용신환경개발은 업계 1위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2016년 기준 일일 평균 처리실적은 6488톤으로 알려졌다.

동부건설은 높은 마진율 및 견고한 현금창출능력을 보유한 건설폐기물 중간처리업체 투자를 통해 안정적 투자수익을 실현할 계획이다. 건설폐기물 산업은 건설 경기의 변동과 무관하게 지속적인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때문에 타 산업군 대비 안정적 수익성과 견실한 재무구조를 갖췄다는 설명이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이번 투자는 안정적인 기저수익을 확보하고, 장기적으로 회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발전시킬 기회가 될 것”이라며 “기존 건설업에서 확장된 사업 다각화를 통해 신사업 진출의 차원에서 투자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부동산 최신 뉴스

  • 1
    지방 도시 상가 평균 투자수익률 4.4%…전국 평균 밑돌아
  • 2
    코로나 여파에 4월 주택사업경기지수 50선 붕괴…'역대 최저'
  • 3
    국토부, 3회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 6월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