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미국 최대 창고형 유통업체 코스트코 입점

입력 2019-02-27 13:58

제보하기

슈피겐코리아가 오프라인 유통망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슈피겐코리아는 27일 미국 최대 창고형 유통업체 코스트코 500여 개 매장을 비롯해 밀리터리 120여 개 점포 입점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입점하는 매장에서는 최신형 갤럭시S10 디바이스와 함께 슈피겐코리아 브랜드 ‘터프아머’, ‘네오플렉스’ 그리고 ‘슬림아머’ 제품들이 판매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미국 현지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대형 유통업체 입점은 슈피겐코리아 브랜드 제품을 소비자가 직접 구매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며 “입점 확정과 함께 현재 제품 출고를 시작하면서 마케팅에 주력해 하반기 아이폰 신규 모델까지 오프라인 매장 입점을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슈피겐코리아는 2009년 창업 초기부터 북미시장에 진출해 온라인 쇼핑 채널 아마존을 주축으로 성장한 기업이다. 대표 브랜드로는 이번 코스트코와 밀리터리에 입점하게 된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 ‘터프아머’, ‘슬림아머’ 등을 비롯해 ‘네오하이브리드’와 ‘울트라 하이브리드’ 등이 있다. 지난해 라마농(La Manon)과 씨릴(Cyrill) 등 여성향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를 런칭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금감원 "제재심 공정하게 운영"…안건 열람기간 확대
  • 2
    40년간 쌀값 3배 오를 때 강남 아파트값 84배 급증
  • 3
    금융위 3기 옴부즈만 출범…위원장에 장범식 교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