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며’ 고미호-이경택, 결혼 전 혼인신고 먼저…母 “정말 싫었다”

입력 2019-02-21 21:29

제보하기

(출처=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캡처)

국제 부부 고미호와 이경택이 결혼 전 혼인신고부터 먼저 했다고 밝혔다.

21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 며느리’에서는 결혼 후 처음으로 시댁에서 명절을 맞은 고미호-이경택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경택은 “나는 신기하다. 불과 얼마 전만 해두 우리 안보겠다고 엄마는 방으로 들어가 버리지 않았냐”라며 “혼인신고는 이미 해서 데리고 왔는데 엄마는 뒤집어졌다”라고 회상했다.

이에 시어머니는 “혼인신고 했을 때 정말 하늘이 무너지는 줄 알았다. 나는 그런 게 싫었다”라며 “러시아에 안 좋은 인식이었던 거 같다. 춤추고 그러는 사람들을 생각해서 반대를 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고미호는 “다행히 이제 다 지나갔다”라며 웃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사회 최신 뉴스

  • 1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 현빈♥손예진·고소영 SNS·홍현희 다이어트·손오공 방탄소년단
  • 2
    남원 사매 2터널 사고 발생…차량 수십대 추돌, 1명 사망·28명 부상
  • 3
    30번째 확진자 동선, 서울대병원ㆍ강북서울외과 방문…기자도 접촉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