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투병’ 김한길, 급성 폐렴으로 건강 악화…아내 최명길 극진히 간호

입력 2019-02-21 20:08

제보하기

(출처=채널A 캡처)
김한길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의 건강이 악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방송된 채널A ‘뉴스 TOP10’에서는 최근 김한길 전 대표의 옥탑방 집무실에 불이 꺼졌으며 이는 건강 악화 때문이라는 보도가 전해졌다.

보도에 따르면 김 전 대표는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옥탑방을 당분간 닫기로 했으며 현재 폐렴으로 입원 중이다.

앞서 김 전 대표는 지난 2017년 10월 폐암 말기 진단을 받았다. 의사는 시한부 판정을 내렸지만, 2018년 10월 신약 효과로 상태가 호전돼 완치를 앞두고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특히 김 전 대표는 지난해 말 아내 최명길과 함께 예능에 출연할 정도로 호전된 모습을 보였지만 최근 급성 폐렴으로 입원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안겼다.

현재 아내 최명길이 입원한 김 전 대표를 극진히 간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셀레나 고메즈, 조울증 첫 고백…“미국 최고 정신병원 찾았다”

사회 최신 뉴스

  • 1
    국세청,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ㆍ영세사업자 체납처분 유예 실시
  • 2
    헌재 “대입 재외국민 특별전형 부모 해외체류 요건 ‘합헌’”
  • 3
    대검 “‘코로나19’ 격리조치 위반 엄정 대응…모두 정식 기소하고 실형 구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