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마트, 금ㆍ토 단 이틀간 최대 50% 깜짝할인...하겐다즈, 휠라, 깨끗한나라 등
입력 2019-02-22 06:00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가 의무 휴업을 앞두고 금요일, 토요일 단 이틀 동안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는 22일과 23일 이틀에 걸쳐 신세계 포인트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하겐다즈 아이스크림 3종(473ml, 클래식밀크ㆍ프로즌요거트딸기ㆍ프로즌요거트플레인)과 신학기 유아동 식기 행사 상품을 50% 할인한 가격에 선보인다.

전 고객을 대상으로 샌디스크 USB 3.0(32G)와 헬로카봇 모시쿵 스페셜 세트, 휠라 김수열 어린이 줄넘기 등은 50% 할인하고, 깨끗한나라 3겹 아이리스 화장지는 지난주 대비 50% 가격을 낮춘 1만 1900원에 판매한다.

와이퍼는 23일 토요일 단 하루 특가 상품으로 선정, 신세계 포인트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전 품목을 50% 할인해 판매한다. 따라서 이번 토요일에는 단돈 1000원짜리 와이퍼도 만나볼 수 있다.

봄 제철 먹거리도 행사상품으로 준비했다. 22일부터 23일까지 성주참외는 전주 대비 26% 할인한 2200원(개)에 판매한다. 27일까지는 봄을 대표하는 제철 먹거리인 국산주꾸미(해동, 1980원ㆍ100g)와 바지락(5980원ㆍ1kgㆍ봉)도 행사상품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제주산 월동채소는 기간을 늘려 27일까지 전주 대비 평균 30% 저렴한 가격에 내놓는다. 제주산 무와 브로콜리는 개당 980원에, 제주 세척당근(3입ㆍ봉)과 제주 양배추(통)은 각 1980원과 1280원에 판매한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의무휴업을 앞두고 이마트를 방문하는 주말 쇼핑객들을 위해 제철 먹거리를 비롯해 시즌성을 고려한 신학기 상품 등으로 최대 50% 수준의 깜짝 할인 행사를 준비했다”고 설명하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행사 이외에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가 체감할 수 있는 할인혜택을 키우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이마트)

댓글